여기가 바로 맛집! 배고파지는 음식 만화

  • 육식녀의 추천 KOBATO NENEKO 직급도 취향도 성격도 전혀 맞지 않는 세 사람이 울고 분노하고 기뻐하며... 어쨌든 고기를 잔뜩 먹어치운다!! "참지 않아도 돼." 물리적 의미의 육식녀가 선사하는 괴로운 나날의 보상, 미트 스토리. 첫화보기 상세보기 직급도 취향도 성격도 전혀 맞지 않는 세 사람이 울고 분노하고 기뻐하며... 어쨌든 고기를 잔뜩 먹어치운다!! "참지 않아도 돼." 물리적 의미의 육식녀가 선사하는 괴로운 나날의 보상, 미트 스토리. 첫화보기 상세보기
  • 쿠미카의 미각 AKIHIRO ONONAKA 오노나카 아키히로 이성인이 그리 신기하지 않게 된 지구. 식사할 필요가 없는 이성인 여성 쿠미카는 우연한 일을 계기로 난생처음 지구의 음식을 먹게 되는데…. 성실하지만, 살짝 서툰 쿠미카가 지구에서 「처음」을 맛봅니다♥ KUMIKA NO MIKAKU ⓒ AKIHIRO ONONAKA 2016 / TOKUMA SHOTEN PUBLISHING CO.,LTD. 첫화보기 상세보기 이성인이 그리 신기하지 않게 된 지구. 식사할 필요가 없는 이성인 여성 쿠미카는 우연한 일을 계기로 난생처음 지구의 음식을 먹게 되는데…. 성실하지만, 살짝 서툰 쿠미카가 지구에서 「처음」을 맛봅니다♥ KUMIKA NO MIKAKU ⓒ AKIHIRO ONONAKA 2016 / TOKUMA SHOTEN PUBLISHING CO.,LTD. 첫화보기 상세보기
  • 야마다의 밥 Sizuka Ito 조금 별난 아날로그 여고생·나루세 모네는, "야마다"라는 이름의 가게를 순회하고 있다. 그 목적은 회를 거듭하면서 분명해지는데……. 맛있는 밥을 먹고 감동했던 옛 추억들. 실존하는 유명한 가게를 돌며 펼쳐지는 주옥같은 이야기- 첫화보기 상세보기 조금 별난 아날로그 여고생·나루세 모네는, "야마다"라는 이름의 가게를 순회하고 있다. 그 목적은 회를 거듭하면서 분명해지는데……. 맛있는 밥을 먹고 감동했던 옛 추억들. 실존하는 유명한 가게를 돌며 펼쳐지는 주옥같은 이야기- 첫화보기 상세보기
  • 키라라의 일 HAYAKAWA Hikari 긴자의 최고급 초밥집에 홀연히 나타난 소녀가 초밥 쥐는 기술로 그 주방장을 무너뜨렸다!! 그러한 소문을 접한 식도락잡지 기자 타카노는 진상을 파헤치기 위해 나서는데... 첫화보기 상세보기 긴자의 최고급 초밥집에 홀연히 나타난 소녀가 초밥 쥐는 기술로 그 주방장을 무너뜨렸다!! 그러한 소문을 접한 식도락잡지 기자 타카노는 진상을 파헤치기 위해 나서는데... 첫화보기 상세보기
  • 행복한 밥 UNOME Santa 누구에게나 마음속에 남는 '밥'이 있다. 음식에 얽힌 행복한 순간을 포착한 서민파 옴니버스 먹거리 만화. 대사 없는 사일런트 만화이기에 더욱 절절하게 전달되는 '맛'과 '진심'이 있다 ─. 첫화보기 상세보기 누구에게나 마음속에 남는 '밥'이 있다. 음식에 얽힌 행복한 순간을 포착한 서민파 옴니버스 먹거리 만화. 대사 없는 사일런트 만화이기에 더욱 절절하게 전달되는 '맛'과 '진심'이 있다 ─. 첫화보기 상세보기
  • 사와이 집안의 밥은 아들 히카리가 한다 YAMADA Kanan 요리남자 히카리의 간단 아이디어 레시피『사와이 집안의 밥은 아들 히카리가 한다』제 1권. 중학생 소년 ‘사와이 히카리’의 가족은 아빠와 유치원에 다니는 여동생뿐. 반년 전 엄마가 돌아가신 후, 그 상실감으로 인해 식생활이 엉망이 된 식구들을 보다 못한 히카리는 직접 요리를 하기 시작한다. 주먹밥, 카레, 된장국, 스튜 등 소위 ‘가정요리’를 가족을 위해 만드는 히카리. 음식솜씨가 탁월했던 엄마의 맛을 기억에 의존해 재현하거나, 자기만의 맛을 개발해가는 히카리 덕분에, 사와이 집안은 ‘음식’을 매개로 조금씩 안정적인 일상과 가족간의 정을 되찾아 간다. 행복한 정서의 근간을 이루는 가족의 정과, 가장 쉽고 빠르게 행복감을 느끼게 해주는 맛있는 음식을 주제로, 각박한 현대사회를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온기를 전해주는 치유계 음식만화. 첫화보기 상세보기 요리남자 히카리의 간단 아이디어 레시피『사와이 집안의 밥은 아들 히카리가 한다』제 1권. 중학생 소년 ‘사와이 히카리’의 가족은 아빠와 유치원에 다니는 여동생뿐. 반년 전 엄마가 돌아가신 후, 그 상실감으로 인해 식생활이 엉망이 된 식구들을 보다 못한 히카리는 직접 요리를 하기 시작한다. 주먹밥, 카레, 된장국, 스튜 등 소위 ‘가정요리’를 가족을 위해 만드는 히카리. 음식솜씨가 탁월했던 엄마의 맛을 기억에 의존해 재현하거나, 자기만의 맛을 개발해가는 히카리 덕분에, 사와이 집안은 ‘음식’을 매개로 조금씩 안정적인 일상과 가족간의 정을 되찾아 간다. 행복한 정서의 근간을 이루는 가족의 정과, 가장 쉽고 빠르게 행복감을 느끼게 해주는 맛있는 음식을 주제로, 각박한 현대사회를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온기를 전해주는 치유계 음식만화. 첫화보기 상세보기